사회공헌 news

‘KAC 포티웨딩’김포공항에서 1호 부부 탄생

First Couple of ‘KAC Porty Wedding’Held Ceremony at Gimpo Airport



지난 12월 23일 김포공항 달항아리에서 특별한 웨딩마치가 울렸다. 바로 한국공항공사와 인구보건복지협회가 결혼장려 및 고비용 혼례문화 개선을 위해 추진한 ‘KAC 포티웨딩’의 1호 커플이 탄생했다.
예식의 주인공은 직업재활시설에서 근로훈련생으로 근무하고 있는 유태준, 이화자 부부. 경제적 여건으로 혼인신고만 하고 함께 지내온 두 사람은 작지만 뜻있는 결혼식을 원하는 마음이 간절했고, 이것이 KAC 포티웨딩의 취지와도 부합해 1호 주인공으로 선정되었다.
가족과 지인 등 하객 100여 명은 빨간 모자를 착용해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한껏 띄웠으며, 결혼식은 주례사 없이 부부의 성혼 선언문과 함께 성일환 사장과 인구보건복지협회 신언항 회장, 다사랑 직업재활시설 권기옥 원장의 덕담으로 진행되었다.
한편 KAC 포티웨딩은 한국공항공사와 인구보건복지협회가 업무협약을 통해 합리적인 결혼문화가 우리 사회에 확산될 수 있도록 전국 3개 공항(김포, 김해, 제주)에서 결혼식을 추진하고 있는 새로운 사회공헌활동이다. 1호 커플의 김포공항 결혼식을 시작으로, 김해공항에서 2호 커플이 결혼식을 준비하고 있으며, 23일 이후 협회 홈페이지를 통해(www.ppfk.or.kr) 새로운 커플을 추가 모집할 계획이다.

On December 23, 2017, a special wedding took place on the third floor of the international terminal of Gimpo International Airport. It was for the first couple supported by “KAC Porty Wedding,” which was established by the KAC and the Korea Population, Health and Welfare Association (PPFK) to encourage marriages and inexpensive weddings.
The groom and the bride, Tae-jun Yoo and Hwa-ja Lee, have been working as trainees at a vocational rehabilitation center. They are husband and wife on paper but they could not afford a wedding. Their desperate wish to hold a small but meaningful wedding touched KAC Porty Wedding. Thus, it chose them to be its first couple.
With some 100 relatives and friends wearing red hats to boost the festive mood of the Christmas season, the couple recited their wedding vows without an officiant’s
speech. KAC President Il-hwan Sung, PPFK Chairman On-hang Shin, and Director of Dasarang Vocational Rehabilitation Center Ki-ok Kwon made celebratory remarks.
KAC Porty Wedding is a new social contribution activity that is jointly led by the KAC and the PPFK, and it plans to hold wedding ceremonies at three airports in the country (Gimpo, Gimhae, and Jeju) in a bid to spread the culture of a reasonable wedding in Korean society. Its second couple is preparing for its wedding at Gimhae International Airport. To apply to the KAC Porty Wedding, visit www.ppfk.or.kr.







전략기획본부 Strategy & Planning Division


사랑의 김장김치 나눔 행사 개최
한국공항공사는 지난 11월 16일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사랑의 김장김치 나눔행사’를 개최했다. 공사 임직원과 대한적십자사 자원봉사자 약 170명이 참여한 가운데, 1만4천kg의 김장김치를 담가 공항 인근의 지역사회 이웃 1천여 가정과 18개 사회복지시설에 전달했다.

Gimjang Kimchi Sharing Event
The KAC held a gimjang kimchi sharing event with the Korean Red Cross on November 16, 2017. Some 170 KAC employees and volunteers from the Korean Red Cross took part in the event and made 14,000kg of gimjang kimchi to share with around 1,000 homes in the neighborhood near the airport and 18 social welfare facilities.


전략기획본부 Strategy & Planning Division


경북 포항 지진피해지역 희망복구비 5천만 원 지원
한국공항공사는 지난 11월 17일 포항시청을 방문해 15일 지진으로 피해를 입은 경북 포항지역 주민을 위해 희망 복구비 5천만 원을 긴급 지원했다. 성일환 사장은 “예상치 못한 자연재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주민들이 조속히 안정을 찾기 바란다”고 밝혔다.

KRW 50 Million Donated to Support Earthquake-Shaken Pohang, North Gyeongsang Province
On November 17, 2017, the KAC visited the Pohang City Hall and donated KRW 50 million to aid Pohang residents who are suffering from the recent earthquake in the area. KAC President Il-Hwan Sung wished for the swift recovery of the residents suffering from the unexpected natural disaster.




김포국제공항 Gimpo International Airport


소외계층 위문 통한 나눔 손길 펼쳐
김포국제공항은 연말을 맞아 지난 12월 19일부터 2주간 김포공항 인근지역에 거주하는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위문행사를 실시했다. 경로당 97개소에 3천만 원 상당의 위문품을, 사회복지시설 5개소 및 저소득가정 300세대 에 3천5백만 원의 위문금을 전달했다.

Donation Made to Less Fortunate Neighbors
The employees of Gimpo International Airport visited nearby residents who are in need for two weeks, starting on December 19, 2017. They delivered supplies worth KRW 30 million to 97 senior centers and handed out KRW 35 million in aid to five social welfare centers and 300 low-income families.



무안국제공항 Muan International Airport


노·사 합동 연말 행복 나눔 릴레이 펼쳐
무안국제공항은 지난 12월 14일 장애인복지시설 주바라 무안복지원을 방문하여 따뜻한 나눔의 시간을 가졌다. 이날 무안공항 노동조합원을 비롯한 하늘로 봉사단은 쌀20kg 20포대와 다양한 생활용품을 전달하며 소외된 이웃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심어주었다.

Management, Labor Jointly Take Part in Charity Day
Muan International Airport employees visited the Jubara Muan Welfare Center on December 14, 2017. The airport’s volunteer corps, including union members, delivered 20 packs of 20-kg rice with spirits of hope and courage to the underprivileged in the neighborhood.



shared kakaostory shared facebook shared twitter
별점주기
  • score 1 Star
  • score 2 Star
  • score 3 Star
  • score 4 Star
  • score 5 Star
SNS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