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장애를 극복하고 한계에 도전한다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

Overcoming Disabilities, Challenging Limits PyeongChang 2018 Paralympic Winter Games


패럴림픽대회는 국제장애인올림픽위원회(IPC)가 주최해 4년 주기로 개최되는 신체장애인들의 국제경기대회다. 애초 하반신 마비를 의미하는 ‘paraplegia’와 ‘Olympic’을 합성해 만든 용어였지만 이제는 ‘신체장애인들의 올림픽’으로 발전했다. 3월 초, 경기장을 다시 한번 뜨겁게 달굴 평창 동계 패럴림픽대회에서 감동을 넘어서는 뜨거운 열정을 느껴보자.

정리. 편집실

The Paralympic Games, which is hosted by the International Paralympic Committee, is a quadrennial international sports event that involves athletes with disabilities. The name was originally a combined term of “paraplegia” (paralysis of the lower half of the body) and “Olympics,” but the Paralympics has since grown and became the Olympic Games of people with disabilities, with athletes with a wide range of disabilities taking part in the event.In early March, the PyeongChang Paralympic Winter Games will once again heat up the venues with moments filled with passion and inspiration.

Organized by the Editorial Office




alt



주요경기 Main Events




alt

아이스하키 Ice hockey

장애인 아이스하키는 동계패럴림픽에서 매우 인기 있는 종목으로 하지 장애가 있는 남녀선수들이 참가한다. 골키퍼, 왼쪽 수비, 오른쪽 수비, 센터, 레프트 윙, 라이트 윙까지 6개의 포지션이 있다.

Para ice hockey is a very popular Paralympic winter sport played by athletes with a physical impairment in the lower part of the body. Each team is made up of six players: a goalkeeper, left defense, right defense, center, left wing, and right wing.

alt

알파인 스키 Alpine skiing

2차 세계대전 무렵 유럽에서 하지 절단 장애인들이 목발을 이용하여 처음 시작했다. 올림픽과 달리 장애유형에 따라 시각장애, 입식, 좌식 3개의 경기 등급으로 분류된다.

Paralympic alpine skiing was developed in Europe around World War II when lower-limb amputees practiced the sport with crutches.Unlike in the Olympic Games, athletes in Paralympic alpine skiing are classified into three categories: visually impaired, standing, and sitting.

alt

휠체어 컬링 Wheelchair curling

동계스포츠 인기 종목 ‘컬링’을 장애인들이 즐길 수 있도록 정비하여 만든 스포츠다. 2006년 토리노(이탈리아) 동계패럴림픽부터 정식종목으로 채택됐다.

Wheelchair curling is an adaptive version for athletes with impairment of curling, a popular winter sport.It was adopted as a formal event in the 2006 Torino (Italy) Paralympic Winter Games.



※ 대회별 상세정보는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 홈페이지 (https://www.pyeongchang2018.com/ko/paralympics/index) 참고
※ Detailed information can be found on the website (https://www.pyeongchang2018.com/ko/paralympics/index).





input image


mini interview

-

“꿈의 무대 패럴림픽, 모든 준비는 끝났다”

‘빙판의 메시’ 장애인 아이스하키 정승환 선수

글, 사진. 김경호 기자(세계일보)


“Ready for the Paralympics, the Stage of Dreams”

An interview with “Messi on Ice,” para ice hockey player Jung Seung-hwan

Article and Photo by Kim Kyung-ho (Segye Ilbo)

-


정승환(32) 선수가 이끄는 장애인 아이스하키팀은 동계패럴림픽대회 중에서도 인기 있는 종목 중 하나다. 빙판 위에서 벌어지는 격렬한 몸싸움과 스피드에 한순간도 시선을 놓칠 수 없다. 장애인 아이스하키 선수는 썰매(Sledge)를 타고 경기한다. 썰매의 높이는 양날 사이로 볼이 통과할 수 있을 정도다. 1월 23일 강원 춘천시 의암빙상장에서 아이스하키팀은 서로 몸을 부딪치며 거친 입김을 내뿜었다. 정승환 선수는 꿈의 결정체인 금메달을 향한 막바지 훈련에 열중하고 있었다.

Jung Seung-hwan, 32, leads the South Korean Para-Ice Hockey Team. Fast-paced and highly physical, para ice hockey is one of the most popular Paralympic winter sports. Para ice hockey athletes use double-blade sleds that allow the puck to pass beneath. With the sport’s physically demanding nature, it involves high risk for injuries. Pucks fly above the ice at around 150-160 km/hr. On January 23, at the Uiam Ice Rink in Chuncheon, the Para Ice Hockey Team was working hard at practice, crashing into each other and breathing raggedly. There, I met Jung, who was focusing on his final training with the dream of bagging the gold medal.




Q1. 장애인 아이스하키를 시작한 계기는?

5살 때 집 근처 공사현장에서 사고로 장애를 입었습니다. 아이스하키를 한 지는 14년 정도 된 것 같아요. 대학에 입학한 이후 장애인 스포츠를 접하고, 취미로 운동을 시작했습니다.

How did you start in para ice hockey?

When I was five years old, I suffered from a disability after an accident at a construction site near my house. It has been 14 years since I started playing ice hockey. I came across the para sport in the university and started playing it as a hobby.


Q2. 운동 시작 이후 달라진 삶은?

저는 사실 내성적인 성격이었습니다. 장애인이라는 것을 밝히기 꺼렸지만 운동을 시작하면서 자연스럽게 장애를 드러내야 했습니다. 그러다 보니 스스로 장애를 인정하게 되는 것 같더라고요. 자연스럽게 자신감도 느끼고 활동적인 성격으로 변화하면서 사회생활도 좋아졌습니다. 여러모로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됐어요.

Did your life change after playing the sport?

I was quite an introvert before. I did not like to reveal my disability, but playing sports made me naturally show my impairment. The sport helped me understand my disability. I became more confident and active and, in turn, more sociable. I think I grew a lot through the sport.


Q3. 성적이 좋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데?

지금은 성적이 많이 올랐는데요, 처음 시작했을 때만 해도 전 세계에서도 꼴찌 수준이었거든요. 최근 성적은 작년 기준 3위였습니다. 이번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에서도 기대하고 있습니다. 올림픽을 유치하면서 강원도에서 적극적으로 도와주신 덕분에 실업팀도 창단하고 이 자리까지 올 수 있었어요.

Your team has been getting good results.

We have tremendously moved up the ladder. When I first started, we were almost at the bottom in the world ranking. We reached the third place last year, so we also look forward to PyeongChang 2018. It is all thanks to the active support of Gangwon Province, which is hosting the Olympic Games. I appreciate the province’s continuous support including the launching of the Ice Sled Hockey Team.


Q4. 앞으로의 목표는?

우선 평창 동계패럴럼픽대회에서 금메달 따는 것이 목표입니다. 좀 더 나아가서는 대회 이후에 장애인 스포츠를 널리 알리고 저변을 확대하는 데 작은 도움이 될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많은 관객분들의 함성과 응원이야말로 선수들에게 큰 힘이 됩니다. 꼭 경기장에 오셔서 다 함께 즐기셨으면 합니다.

What is your next goal?

First of all, I want to win a gold medal at the PyeongChang 2018 Paralympic Winter Games. Moving forward, I would like to be of little help in promoting and developing sports for people with disabilities. Cheering from the stands is a big encouragement for the athletes. I hope that many people will come and enjoy the Games.

shared kakaostory shared facebook shared twitter
별점주기
  • score 1 Star
  • score 2 Star
  • score 3 Star
  • score 4 Star
  • score 5 Star
SNS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