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공항공사 NEWS


alt


운영본부 Operations Division


설 연휴 특별교통대책본부 운영

한국공항공사는 설 연휴를 맞아 2월 14일부터 18일까지 본사 및 김포공항 등 전국 14개 공항에 특별교통대책본부를 편성·운영했으며, 공항 터미널 보안 및 안내 인력을 증원하여 고객들의 안전하고 편리한 공항이용을 도왔다. 이번 연휴 기간 김포, 김해, 제주 등 전국 14개 공항의 이용객은 국내선 89만 명, 국제선 25만 명, 총 114만 명으로 전년 대비 1.5% 증가했다.(인천공항 제외)

For the Lunar New Year holidays, KAC organized and ran special transport operations at the headquarters and 14 airports nationwide, including Gimpo Airport, from February 14 to 18. It also allocated more security and assistance personnel at airport terminals to help travelers use the airports more safely and conveniently. During the holidays, 1.14 million passengers used the country’s 14 airports, including Gimpo, Gimhae, and Jeju, with 890,000and 250,000 people using the domestic and international terminals, respectively. The figure increased by 1.5% yearon-year (excluding Incheon Airport).


alt


운영본부 Operations Division


국내선 생체인식 탑승수속 서비스 도입

한국공항공사는 지난 1월 29일부터 김포공항과 제주공항에서 출발하는 국내선 항공기 탑승자의 신원확인을 신분증이 아닌 손바닥 정맥, 지문 등 생체인식으로 대체하는 서비스를 시행 중이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탑승 수속 시 전용 게이트를 이용해 수속시간이 짧고, 신분증 지참 및 분실로 인한 여객의 불편을 해소할 수 있다.

Since January 29, KAC has begun an identity confirmation process using biometric information, such as palm vein and fingerprint, instead of checking the identification cards of domestic passengers who are departing from Gimpo and Jeju airports. This service allows passengers to check in faster through exclusive gates and not worry about carrying or losing their identification cards when traveling.



alt


청주국제공항 Cheongju International Airport


청주-나리타 노선개설 협의

청주공항은 청주-나리타 노선 개설을 위한 마케팅 활동에 나섰다. 1월 29일 나리타공항㈜ 코지 타카하시 본부장 외 4명이 공항을 방문하였으며, 청주공항에서는 공항 운영현황 및 공항접근 편리성, 저렴한 공항시설 이용료, 인센티브제도 등을 소개하였다. 아울러 CIQ시설, 여객편의시설 및 계류장 등 국제여객 처리시설 견학도 지원했다.

Cheongju Airport started its marketing activities to launch the Cheongju-Narita route. On January 29, Koji Takahashi, the director of the Narita International Airport Corporation, and three other executives visited Cheongju Airport, where they were told about the airport’s operation status, convenient access to the airport, reasonable airport fees, and an incentive system, among others. In addition, KAC assisted them in touring the international passenger processing facilities including CIQ, passenger amenities, and aprons.


alt


포항공항 Pohang Airport


지역항공사 ‘에어포항’ 신규취항식 개최

지난 2월 3일 포항공항에서 ‘에어포항 정기노선 신규취 항식’ 행사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이강덕 포항시장과 김장주 경상북도 부지사 등 많은 내외빈이 참석해 에어포항 정기편 신규 취항행사를 축하했다. 에어포항은 2월 7일부터 50인승 제트항공기를 이용해 포항-김포, 포항-제주 노선을 하루 2회 왕복 운항한다.

On February 3, a launching ceremony of Air Pohang’s regular service was held at Pohang Airport. Since February 7, Air Pohang has been operating round-trip services on 50-seat jets twice a day between Pohang and Gimpo, as well as Pohang and Jeju.






사회공헌 NEWS


alt


전략기획본부 Strategy and Planning Division


설맞이 사회복지시설 위문 방문

한국공항공사 성일환 사장은 설 명절을 맞이해 김포공항 인근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하여 나눔 문화 확산에 동참했다. 지난 2월 8일 김포공항 인근 양천어르신종합복지관과 김포시노인종합복지관을 찾아 취약계층 어르신을 위한 생필품 지원 기금 5백만 원을 각각 전달했다.

KAC President Sung Il-hwan visited social welfare facilities near Gimpo Airport ahead of the Lunar New Year holidays to promote the culture of sharing. On February 8, he visited senior welfare facilities in Yangcheon District and Gimpo City near the airport and delivered KRW 5 million for each to aid underprivileged seniors.


alt


전략기획본부 Strategy and Planning Division


2018 다문화 및 새터민 가정 멘토링 진행

한국공항공사는 사내 사회공헌 브랜드 ‘다문화가정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매년 ‘다문화 및 새터민 가정 멘토링’을 운영하고 있다. 올해로 8년째를 맞는 멘토링 사업은 전년도 만족도 설문 결과에 따라 자녀교육 및 경제적 지원을 중심으로 하되, 수혜자의 의견을 반영하여 진행될 예정이다.

As part of a social contribution project to support multicultural families, KAC has been running a mentoring program for multicultural and North Korean defector families for eight years now. This year’s program will focus on children’s education and financial support based on a satisfaction survey held last year, which reflected the opinions of the beneficiaries.



alt


전략기획본부 Strategy and Planning Division


김포공항 소음대책지역 주민평창 동계올림픽 폐막식 관람행사

한국공항공사는 소음대책지역 주민 2,000여 명에게 평창 동계올림픽 폐막식 관람을 지원했다.대형버스 50대와 구급차 1대가 투입된 이번 행사에는 한국공항공사 임직원 240명이 안전요원 및 진행요원으로 참여했다. 서울 강서, 양천, 인천 계양 등 총 16곳에서 출발한 버스는 오후 4시에 평창에 도착했으며, 참석자들은 저녁식사 후 평창 동계올림픽 폐막식을 관람했다.

Korea Airports Corporation (KAC) invited around 2,000 residents in Gimpo Airport’s noise zone to the closing ceremony of the PyeongChang 2018 Olympic Winter Games. The corporation mobilized 49 buses and 1 ambulance, as well as 240 KAC personnel, to support the residents’ safe and smooth transport to the event. Buses that departed from 16 different areas, including the Seoul districts of Gangseo and Yangcheon, as well as Incheon’s Gyeyang, arrived in PyeongChang at 4 p.m. After the attendees had dinner, they enjoyed the closing ceremony at Pyeongchang Olympic Stadium.



shared kakaostory shared facebook shared twitter
별점주기
  • score 1 Star
  • score 2 Star
  • score 3 Star
  • score 4 Star
  • score 5 Star
SNS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