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CAL TRIP

비행기 타고 떠나자! 시티투어버스를 이용한 매력만점 포항여행

Let’s hop on a plane and go! Charming and fun trip to Pohang on the City Tour Bus  


한반도 남동쪽 끝자락에 위치한 포항. 차를 타고 가면 멀지만 김포공항이나 제주공항에서 비행기를 타면 1시간 안에 닿을 수 있다. 포항공항에서 출발하는 시티투어버스를 이용한다면 포항의 매력 넘치는 주요 여행지를 다 돌아볼 수 있으니 이번 가을에는 포항으로 여행을 떠나보는 건 어떨까?

글, 사진. 임운석 여행작가

Pohang is located at the southeast end of the Korean peninsula. It is far if you take a car, but you can reach it in just 1 hour by plane if you fly from Gimpo Airport or Jeju Airport. You’ll be able to see all the charming attractions Pohang has to offer by taking the City Tour Bus that starts from Pohang Airport, so why don’t you take a trip to Pohang this fall?

Photo and article by Lim Un-seok (travel writer and author)


alt

구룡포 일본인가옥거리



포항 시티투어버스란?
올해 5월부터 포항공항에서 출발하는 시티투어 버스가 운영 중이다. 비행기로 포항을 찾는 관광객들은 더욱 짜임새 있는 일정으로 편안하게 포항을 여행할 수 있게 됐다. 시티투어버스는 개인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도록 A·B코스로 나눠 주말마다 운행한다. 포항공항에서 오전 10시 20분에 출발하는 A코스는 구룡포 일본인가옥거리, 과메기문화관, 호미곶, 호미반도 해안둘레길, 연오랑세오녀테마공원을 거쳐 오후 4시 20분에 포항공항에 도착한다. B코스는 포항공항에서 오전 10시에 출발해 보경사, 죽도시장, 포항운하를 거쳐 오후 4시 40분에 포항공항에 도착한다. 금요일이나 토요일 저녁 공항에 도착한다면 포항공항에서 오후 6시 출발하는 야경코스를 이용해보는 것도 좋겠다. 형산강에코전망대와 송림테마파크를 거쳐 오후 7시 50분에 영일대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모든 투어는 사전예약제로 운영되며 자세한 정보와 예약은 현대고속관광(054-278-8500~1)에 문의하면 된다. 시티투어버스 요금은 종일·테마 코스의 경우 성인 기준 6천 원, 반일·야간 코스는 4천 원이다.


What is the Pohang City Tour Bus?
City Tour Buses that start from Pohang Airport are operating starting May this year. Tourists visiting Pohang via plane will now be able to travel around Pohang comfortably with a more organized schedule. The City Tour Buses are divided into A and B courses so that people can select according to their preferences, and operate every weekend. Course A departs from Pohang Airport at 10:20 am and goes to the following stops: Guryongpo Japanese Houses Street, Gwamegi Culture Center, Homigot, Homi Peninsula Seaside Dulle-gil, and Yeonorang Seoneo Theme Park, then it returns to the Pohang Airport at 4:20 pm.
Course B departs from Pohang Airport at 10 am and goes to the following stops: Bogyeongsa, Jukdo Market, and Pohang Inner Harbor, then it goes back to Pohang Airport at 4:40 pm. If you’re arriving at the airport on a Friday or Saturday evening, you may want to try the night view course that leaves at 6 pm from Pohang Airport. It is scheduled to arrive at Yeongildae at 7:50 pm after passing by Hyeongsan River Eco Observatory and Songrim Theme Park. All tours have o be reserved in advance. For more information and eservations, please contact Hyundai Tour (054-278-8500 ~ 1). For the City Tour Bus fees, it costs KRW ,000 for all-day and theme courses, and KRW 4,000 or half-day and night courses for adults.


alt


포항시티투어 바로가기 ▶ http://www.hdair.kr/etc/m11692/city.php




alt

호미반도 해안둘레길의 백미인 선바우길



구룡포 일본인가옥거리
구룡포항에서 도보로 10분 거리에 있는 일본인 가옥거리에 가면 마치 시계를 100여 년 전으로 되돌린 것처럼 일본 전통가옥 거리를 만날 수 있다. ‘구룡포 근대문화역사거리’라고도 불리는 이곳은 주말이면 일본 전통의상을 대여해 입고 거리를 활보하는 사람들로 가득 차, 마치 일본 의 작은 마을에 와 있는 듯하다. 1884년쯤에 처음 구룡포에 자리 잡기 시작한 일본인 수는 1932년에 이르러 300가구에 달했 다고 한다. 당시 구룡포에는 일본인 술집, 여관, 제과점은 물론 백화점까지 운영되었다고 하니 당시 얼마나 번화했을지 짐작이 간다.
여러 전통가옥 중 ‘하시모토 젠기치 가옥’은 현 재 구룡포근대역사관으로 사용되고 있는데 일 본 가옥 특유의 절제미가 돋보이는 건축물이 특징으로, 구룡포의 역사와 전설, 과거 생활 모습 등을 엿볼 수 있다. ‘구룡포 근대문화역사거리’ 중심에 있는 구룡포 공원에 오르면 아득한 수평선과 아름다운 구룡 포항을 한눈에 굽어볼 수 있다.


Guryongpo Japanese Houses Street
The Japanese Houses Street, which is a 10-minute walk from Guryong Pohang, will allow you to see rows of traditional Japanese houses as if time was turned back to over 100 years ago. Also called the ‘Guryongpo Modern Culture and History Street’, this area is filled with people who rent traditional Japanese clothing on weekends, making you feel like you are in a small village in Japan. It has been said that the number of Japanese people who had begun to settle in Guryongpo in 1884 reached nearly 300 households by 1932. At that time, there were Japanese pubs, inns, bakeries, and even department stores, so we can only imagine how much it flourished at that time.
Among the many traditional houses, the ‘Hashimoto Jenkichi House’ is used at the Guryongpo Modern History Museum, and it is characterized by the architecture that is distinctive to Japanese houses, showing the history, legend, and past life of Guryongpo. If you go up the Guryongpo Park located in the center of the ‘Guryongpo Modern Culture and History Street’, you’ll be able to see the beautiful horizon and wonderful Guryong Pohang at a glance.


호미곶과 호미반도 해안둘레길
한반도 동쪽 땅끝 호미곶은 우리나라 최고의 일출명소로 손꼽힌다. 청동 조형물인 ‘상생의 손’ 때문에 더욱 특별한 호미곶에서는 매년 12월 31일부터 이듬해 1월 1일까지 열리는 ‘호미곶 해맞이 축전’이 열리는데 이를 기리는 상징물이 바로 ‘상생의 손’이다. 떠오르는 태양이 ‘상생의 손’에 걸리면 일출을 보고 있던 모든 사람들이 너나할 것 없이 박수와 환호를 보낸다. 국내에서 유일한 국립등대박물관도 인근에 있다. 유물관, 체험관, 등대역사관 등의 실내공간과 야외 테마공원으로 조성돼 있는데, 가장 눈길을 끄는 것은 1908년 대한제국 당시 건립된 호미곶등대(경북 기념물 제39호)다. 철근을 사용하지 않고 6층 높이까지 벽돌로만 쌓은 것이 특징이다.
호미반도 해안둘레길은 눈이 시리도록 푸른 동해를 벗 삼아 걸을 수 있어 특별하다. 가장 추천하는 코스인 선바우길은 총거리 6.5km에 이르며, 해안과 절벽을 따라 나무데크가 설치돼 있어 걷기에 수월하다. 둘레길 초입에 위치한 높이 6m의 선바우를 지나면 소원을 들어준다는 ‘힌디기’, 선녀가 놀았다는 ‘하선대’, 코끼리를 닮은 ‘코끼리 바위’ 등 기묘한 바위들이 즐비해 볼거리가 다양하다. 


Homigot and Homi Peninsula Seaside Dulle-gil
The Homigot located in the eastern end of the peninsula is one of the best places to observe the sunrise in Korea. The ‘Hand of Coexistence,’ which is a bronze figurine, is what makes Homigot even more special. Every year from December 31 to January 1, there is a ‘Homigot Sunrise Festival’ and it praises the symbolic icon of the ‘Hand of Coexistence.’ When the rising sun is caught in the ‘Hand of Coexistence,’ everyone who is watching the sunrise claps and cheers. The National Lighthouse Museum, the only one in the country, is also located nearby.
It is composed of an indoor and outdoor theme park including a museum, experience center, lighthouse history center, etc. but the most prominent one is the Homigot Light House (Gyeongsangbuk-do Monument No. 39) built in 1908 during the Korean Empire. It is characterized by how it has been built using only bricks up to 6 stories high without using rebar.
The Homi Peninsula Seaside Dulle-gil is special because you can walk along the dazzling blue sea. The Seonbau Road, which is the most recommended course, is 6.5 km long, and there’s a wooden deck installed along the coast and cliffs, making it an easy walk. Once you walk past the 6m high Seonbau located at the beginning of the road, you’ll see interesting things such as the ‘Hindigi’ which is said to make your wish come true, ‘Haseondae’ where the fairies played, and the ‘Elephant Rock’ that resembles an elephant.


alt

죽도시장 외경



죽도시장과 포항운하

죽도시장은 경북 동해안에서 규모가 가장 큰 시장이다. 사시사철 문전성시인 까닭에 먹을거리도 풍성하다. 죽도시장에는 각종 활어회는 물론이고, 타지에서 맛보기 힘든 상어고기, 부위마다 맛과 모양이 다른 고래고기 등 별미가 가득하다. 그야말로 해산물에 한해서는 없는 게 없다. 대표 메뉴는 포항 물회로, 가자미, 광어, 우럭, 오징어를 사용하는 것이 일반적인데 요즘은 향이 강한 해삼, 멍게 등을 사용하는 곳도 많다. 뱃일을 마치고 돌아온 어부들이 즐겨 먹던 모리국수도 유명하다. 잡어에 해산물, 콩나물, 국수를 넣어 먹는 토속음식이다. 포항 특산품으로 유명한 과메기도 맛볼 수 있다. 과메기는 청어나 꽁치를 겨울 바닷바람에 냉동과 해동을 반복하여 건조시킨 것으로, 이맘때 먹는 과메기는 지난겨울에 저장해 놓은 것이다.죽도시장 인근에 위치한 포항운하는 동빈내항과 형산강을 잇는 1.3km 길이의 운하다. 운하를 따라 포항크루즈가 수시로 운항 중이니 이용해보는 것도 좋다. 운하 주변에는 사진촬영 명소로 유명한 벽화마을이 조성돼 있으니 방문해보자.


Jukdo Market and Pohang Inner Harbor

The Jukdo Market is the largest market on the east coast of Gyeongbuk. With the influx of visitors all year around, there are plenty of places to eat. Besides various sliced raw fish, Jukdo Market has plenty of delicacies such as shark meat which is difficult to taste elsewhere, and whale meat which has a different taste per area, and so on. They have everything when it comes to seafood. The main dishes include Pohang’s sliced raw fish, such as halibut, flatfish, rockfish, and squid, but nowadays, there are many establishments that use sea cucumbers and sea urchins, which are known for their strong flavor. Mori Noodles, which is something that has been enjoyed by fishermen who just returned from fishing, is also famous. This is a local dish that includes small fish, seafood, bean sprouts, and noodles. You can also taste gwamegi, which is a specialty food of Pohang. Gwamegi is made from repeatedly drying either a herring or billfish by freezing and thawing it in the cold winter breeze of the sea. So, the gwamegi you’ll be tasting around this time is something that has been stored from last winter. Located near the Jukdo Market, Pohang Inner Harbor is a 1.3 km long canal that connects the Dongbin Inner Harbor and Hyeongsan River. The Pohang Cruise that courses along the canal operates often, so this is something you can also try. Around the canal is a mural village that is great for taking photos, so don’t forget to visit this place as well.





alt

포항운하 전경



형산강 에코전망대와 송림테마거리
밤하늘에 별들이 하나둘씩 빛을 밝히면 포항의 밤거리에도 형형색색 조명이 켜진다. 배 모양을 본떠 만든 에코전망대는 포항의 젖줄인 형산강변에 위치한다. 낮에는 전망대에 설치해 놓은 망원경으로 철새와 텃새를 관찰할 수 있고, 밤에는 에코전망대와 주변 조명 분수에 7가지 LED조명을 밝혀 화려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에코전망대 내부에는 ‘증강현실(AR)영상관’과 ‘철새전시실’ 등 철새의 생태를 다채롭게 전시해 놓았다. 이외에 자연탐방데크, 음악분수, 전시실 등 다양한 즐길 거리와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다. 송도 송림테마거리 역시 어둠이 내려앉으면 낮과 다른 풍경을 선사한다. 테마거리에 설치된 7점의 조형물은 ‘2016 스틸아트페스티벌’에서 큰 호응을 얻었던 것으로 철의 도시 포항의 이미지를 잘 표현했다. 솔개천, 물레방아, 바닥분수 등 소소한 볼거리가 밤 산책에 묘미를 더한다.


Hyeongsan River Eco Observatory and Songrim Theme Street
When the stars start shining one by one in the night sky, colorful lights also turn on at night in Pohang. The Eco Observatory, modeled after a ship’s shape, is located at Hyeongsan River, which is the lifeline of Pohang. During the day, you can observe the migratory and resident birds using the telescope installed at the observatory, and at night, you can enjoy the spectacular sight provided by the 7 LED lights illuminating the Eco Observatory and lighting fountains surrounding it. Inside the Eco Observatory, there are various exhibitions on the ecology of migratory birds including an ‘Augmented Reality (AR) Theater’ and ‘Migratory Birds Exhibition Room’. It also has various attractions and facilities, including a natural tour deck, music fountain, exhibition hall, etc.
The Songdo Songrim Theme Street also offers a different view compared to daytime when the night falls. The 7 sculptures installed in the theme street were well-received in the ‘2016 Steel Art Festival’ and represents the image of Pohang City very well. Various minor attractions such as the Solgaecheon, waterwheel, and floor fountain add to the charm of night walk.






input image

[국내선]

김포국제공항과 제주국제공항에서 포항공항으로 출발하는 항공편이 있다.

김포국제공항 → 포항공항 :

대한항공: 월~금 07:20 / 토, 일 08:35 / 월~목, 토 15:55 / 금, 일 17:10

에어포항: 월, 금, 토 08:10 / 월~일 16:30

제주국제공항 → 포항공항 :

에어포항: 화 11:00 / 월, 수~일 11:30 / 수 19:30 / 금 20:00 / 월, 화, 토, 일 20:30 / 목 20:40



input image

[포항시티투어]
종일 A코스(매주 토, 일): 포항공항(10:10)~구룡포 일본인가옥거리/과메기문화관(10:40)~호미곶(12:50)~호미반도 해안둘레길(14:20)~연오랑세오녀테마공원(15:10)~포항공항 도착(16:30)
종일 B코스: 포항공항(10:00)~베스트웨스턴호텔(영일대)(10:30)~보경사(11:30)~죽도시장(13:50)~포항운하(15:00)
야경코스(금, 토): 포항공항(18:00)~형산강에코전망대(18:30)~송림테마파크(19:10)~베스트웨스턴호텔(영일대)(19:50)

인터넷예약: 현대고속관광

홈페이지: www.hdair.kr
전화예약: 054-278-8500~1




input image

▲ 위 아이콘을 누르시면 포항공항 홈페이지로 연결됩니다


shared kakaostory shared facebook shared twitter
별점주기
  • score 1 Star
  • score 2 Star
  • score 3 Star
  • score 4 Star
  • score 5 Star
SNS제목